글자 크기 설정

3일 아시아나 매각 예비입찰 마감을 앞두고 인수 후보들의 물밑 신경전이 치열하다. 사진은 서울 강서구 아시아나항공 본사. 뉴스1

Doubts growing over HDC's bid Asiana Airlines 

HDC현대산업개발의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 우려 커져 

Doubts are growing over a bid by Hyundai Development Company (HDC) to acquire Asiana Airlines, adding more uncertainty over the construction firm which has been struggling with the sluggish construction market, according to industry analysts Wednesday. 

건설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HDC현대산업개발이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나서자, 이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고 수요일 업계 전문가들은 밝혔다. 

Some say the bid is risky, as HDC's portfolio of home construction and leisure facility development has little in common with the airline business and investors are showing a harsh response to the bid.

HDC현대산업개발의 주력 사업인 주택 건설 및 레저시설 개발이 항공운송업과 연관성이 거의 없고, 시장이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냉담한 반응을 보이는 만큼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According to HDC, it has formed a consortium with Korea's largest brokerage, Mirae Asset Daewoo, and joined the preliminary bidding for the cash-strapped carrier.

HDC현대산업개발은 국내 최대 증권사인 미래에셋대우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자금난에 빠진 아시아나항공의 예비입찰에 참여했다.  

The company said it decided to participate in the bidding after considering the potential synergy with its existing businesses.  

HDC현대산업개발은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 효과를 고려해 입찰 참여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HDC has been expanding its portfolio recently to cover hotel, resort and duty free businesses. If the company acquires Asiana Airlines, those businesses can create synergy and lower the company's high reliance on the construction market. The company also had abundant cash and cashable assets, amounting to 1.6 trillion won, at the end of June.

HDC그룹은 호텔, 리조트, 면세점 사업까지 포트폴리오를 확대해왔다. 이들은 아시아나항공 인수로 일어나는 시너지를 통해 건축 사업에 대한 의존도를 낮출 수 있다는 전략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6월 말 기준으로 1조6,000억원에 달하는 풍부한 현금성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  

However, analysts showed a negative response to the builder's decision, saying construction has little to do with airlines. 

그러나 업계 전문가들은 건설업이 항공운송업과 관련이 거의 없다고 말하며 HDC현대산업개발의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부정적인 의견을 내놓았다. 

"HDC's Asiana Airlines bid does not correspond to the company's strategy to diversify its portfolio," KTB Securities analyst Kim Sun-mi said. "By nature, an airline's business performance fluctuates and has little in common with HDC's development business." 

김선미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아시아나항공 인수는 기존 사업다각화 방향성과 부합하지 않는다"라면서 "운송업 특성상 실적의 변동성이 높으며 HDC의 개발사업과 연관성도 적다"고 전망했다. 

코리아타임스 홍지민
“시사와 영어를 한 번에” Korea Times Weekly
m.koreatimes.co.kr/weekly.ht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