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따가운 햇살을 막아주는 파라솔이 올림픽공원 광장에 알록달록 펼쳐져 있다. 파라솔이 만든 그늘 아래 사람들은 잠시 쉬어간다. 하늘에서 내려본 빨강 파랑 파라솔은 마치 가을에 활짝 핀 꽃처럼 예쁘게 보인다.

멀티미디어부 차장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