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현대자동차 인재개발센터 파주캠퍼스에서 12일부터 진행된 ‘2019 자동차 과학캠프’ 참가 학생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제공 현대자동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은 한국과학우주청소년단과 함께 이달 전국 40개 학교의 추천학생 1500명을 대상으로 '자동차 과학교실'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광주 지역 내 10개 학교 초등학생 140명을 대상으로 과학캠프를 진행했다. 현대차 인재개발센터 파주캠퍼스에서 2박 3일간 진행된 자동차 과학캠프는 △드론·자율주행 전기차 레이싱 및 로봇·로켓 만들기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 방문 등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이번 자동차 과학캠프는 처음으로 광주 지역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지난해 보다 참여대상을 확대했으며 이달에는 경기도 및 울산 지역 학생을 대상으로 자동차 과학교실을 운영한다. 자동차 과학교실은 자동차 상식, 직업, 미래 기술 등을 배우는 자동차 산업 소개와 수소차 원리 실험, 풍력차, 드론 등을 직접 제작 및 체험할 수 있는 공작교실로 구성된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2017년부터 실시한 '찾아가는 자동차 과학교실·과학캠프'를 통해 올해까지 총 4500여명의 학생들의 교육을 지원했다.

류종은 기자 rje312@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