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2019 SS 마에스트로

낮 기온이 크게 오르면서 남성들은 더위와 품위 사이에서 고민하게 된다. LF의 남성복 브랜드 마에스트로는 품격은 지키면서도 시원한 착용감을 선사하는 재킷, 팬츠 셋업(SET-UP)룩을 선보여 남성들의 고민 해결에 나섰다.

셋업은 정장보다는 간단하고 캐주얼보다는 차려 입는 편안하고 멋스러운 코디법으로, 재킷과 팬츠의 소재를 맞춤으로써 격식을 갖추면서도 단순한 형식으로 캐주얼한 매력까지 담아 내는 것이 특징이다.

마에스트로는 이번 여름 시즌 한 단계 진화한 시어서커 소재 재킷, 팬츠 셋업 코디를 주력으로 선보인다. 마에스트로가 사용한 시어서커는 이태리 고급 원단회사 ‘피아젠자(PIACENZA)’에서 수입한 소재로, 폴리에스테르 및 기타 화학섬유를 중심으로 하는 일반적인 시어서커 소재와는 차별화된다.

스타일에 있어서도 캐주얼 슈트 또는 비즈니스 캐주얼로서 손색이 없다. 원단 표면에서 보여지는 은은한 체크 패턴이 차분한 색감과 어우러져 세련된 남성미를 돋보이게 하며, 군더더기 없이 깔끔하게 떨어지는 핏으로 완벽한 라인을 연출해 준다.

시어서커 소재 셋업 재킷과 팬츠는 드레스 셔츠보다는 목깃이 있는 티셔츠나 라운드 니트와 함께 입는 것이 더욱 멋스럽다. 부드럽고 편안한 분위기를 원한다면 그레이 색상을, 시원하고 깔끔한 느낌을 강조하고 싶다면 네이비 색상을 선택하고, 화이트 또는 아이보리 색상의 이너를 매치하면 어디에도 빠지지 않을 센스 있는 여름 코디가 완성된다.

마에스트로는 이번 여름 시즌, 어느 재킷과도 조화롭게 어울리는 ‘쿨터치 티에리 셔츠’를 출시했다. 흡속, 속건 기능성 원단이 적용되어 닿는 순간 시원한 느낌을 주는 제품으로 고객 취향을 반영해 리넨과 면혼방 소재 2가지로 출시됐다.

리넨 티에리 셔츠는 리넨 소재 100%를 적용해 원단 자체가 주는 청량감을 강조한 제품으로 은은한 광택감으로 고급스러운 감각을 담았다.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멋이 돋보이는 면혼방 소재 티에리 셔츠는 원단 표면에 와플 모양의 짜임을 적용, 접촉 면적을 최소화함으로써 통기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