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배우 한가인-연정훈 부부가 13일 득남했다. 연합뉴스 제공

배우 한가인, 연정훈 부부가 13일 둘째 아들을 품에 안았다.

이날 한가인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한가인 배우에게 새로운 가족이 태어났다는 기쁜 소식을 전해드린다”며 “한가인 배우는 13일 오후 2시경, 서울 모처에서 건강한 남아를 출산하였고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며 안정과 회복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 측은 “큰 축복 부탁드리며 언제나 한가인 배우에게 보내주시는 사랑과 관심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가인, 연정훈 부부는 지난 2005년 4월 결혼했으며, 결혼 11년 만인 지난 2016년 첫째 딸을 품에 안았다.

결혼 이후 드라마 ‘해를 품은 달’과 영화 ‘건축학개론’ 등에 출연했던 한가인은 출산 이후 지난 해 방송된 OCN ‘미스트리스’에 출연하며 연기 활동을 이어왔으며, 연정훈은 역시 ‘에덴의 동쪽’ ‘뱀파이어 검사’ ‘가면’ ‘브라보 마이 라이프’ ‘내사랑 치유기’에 이어 최근 종영한 OCN ‘빙의’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 중이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