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요즘애들’ 마지막회를 빛냈다. JTBC 캡처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차준환과의 만남으로 ‘요즘 애들’ 최종회를 장식했다.

유노윤호는 지난 12일 밤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요즘 애들’의 최종회에서 피겨 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차준환의 깜짝 손님으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방송에서 유노윤호는 2011년 ‘피겨 예능 프로그램’에 함께한 인연이 있었던 차준환과 8년 만에 재회,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하며 웃음과 감동이 가득 담긴 소회를 밝힌 것은 물론, 빙판에서 녹슬지 않은 실력을 선사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이나 바우어, 스핀, 점프 등 피겨 스케이팅의 고급 기술도 단 번에 똑같이 따라 하는 모습을 보여줘 ‘역시 유노윤호’라는 감탄을 자아냈으며, 이어진 ‘99초 그랑프리 파이널’에서는 실수 한번 없이 제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지친 출연자들에게 의지를 끝없이 북돋아 미션 성공을 이끌었다.

이처럼 예능 출연만 하면 열정적인 태도와 진정성 있는 매력으로 호평을 이끌어 온 유노윤호가 이번 방송에서도 특급 존재감을 발산, 자신의 진가를 입증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한편, 유노윤호는 오는 6월 중 데뷔 이후 첫 솔로 앨범을 발매할 계획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