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김아중이 절친 김제동이 진행하는 라디오에 깜짝 출연했다. 김아중 SNS

배우 김아중이 김재동과 절친 의리를 뽐냈다.

13일 오전 방송된 MBC FM4U '굿모닝FM 김제동입니다'에는 김아중이 전화연결을 통해 깜짝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아중은 이날 자신을 '김지우'라고 소개하며 "사는 곳은 논현동"이라고 말했다. 이에 김제동은 "본명 맞나? 김아중 씨 아니냐"고 물었고, 김아중은 "맞다. 나는 김제동의 절친 김아중이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김아중은 김제동에게 "앞으로 휴가 갈 때 미리 말하고 가라. 같이 가게"라고 말했다. 이에 김제동은 "싫다. 말하면 너네들이 다 따라올 것 아니냐"라고 답했고, 김아중은 "매번 혼자 영화 보고, 커피 마시고, 하지 않냐. 어제도 혼자 책 읽은 거 알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굿모닝 FM 김제동입니다’는 매일 오전 7시에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