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NCT 127이 수록곡으로 컴백 예열에 나선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보이그룹 NCT 127이 선공개곡으로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한다.

NCT 127은 오는 24일 새 미니앨범 ‘위 아 슈퍼휴먼(WE ARE SUPERHUMAN)’ 발매에 앞서 14일 정오 국내외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수록곡 '하이웨이 투 헤븐(Highway to Heaven)'을 선공개하고 본격적인 컴백 프로모션을 시작한다.

'하이웨이 투 헤븐'은 동양적인 색채의 악기 사운드가 시원한 매력을 배가시키는 일렉트로 팝 댄스 장르 곡이며, 자유롭고 희망찬 메시지를 가사에 담고 있다.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의 ‘세븐 링스(7 rings)’, ‘땡큐넥스트(thank u, next)’ 등을 작업한 유명 프로듀싱팀 소셜 하우스(Social House)가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청량한 감성과 경쾌한 분위기 및 멤버들의 세련된 비주얼이 예고됐다. NCT 127은 첫 북미 투어에서 선보이고 있는 ‘네오 시티 투어 필름(NEO CITY Tour Film ver.)’ 영상도 유튜브 채널에 공개하고 있다. 영상에서도 신곡 ‘하이웨이 투 헤븐’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NCT 127은 새 앨범의 분위기를 미리 만날 수 있는 다채로운 콘텐츠를 순차 공개할 예정이다. '위 아 슈퍼휴먼' 앨범은 24일 오후 6시 음원, 27일 음반으로 발매된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web_cdn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