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는 강원 지역 산불 피해 재학생 특별 장학금을 편성하여 49명의 학생에게 200만원씩 총 9,80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숭실대가 학적 정보를 기준으로 집계한 바로는 강릉 35명, 속초 7명, 양양 5명, 고성 2명의 학생 등 총 49명의 학생이 재학 중이며, 피해 지역 거주자로 확인되면 200만원씩 지급할 예정이다.

황준성 총장은 “강원 지역 산불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에게 학교를 대표해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며 “힘든 상황 속에서도 꿋꿋이 희망을 잃지 말고 학업에 더욱 정진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