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자 크기 설정

11일 필리핀 마닐라 센추리호텔에서 열린 ‘미스 어스 2018’ 전통의상 경연에서 한국 대표로 출전한 2018 미스코리아 선(善) 송수현이 워킹 포즈를 취하고 있다. 미스 어스 제공

2018 미스코리아 선(善) 송수현이 11일 필리핀 마닐라 센추리호텔에서 열린 ‘미스 어스(Miss Earth) 2018’ 전통의상 경연에서 아름다운 한복을 선보이고 있다.

미스 어스는 환경보호를 주제로 개최되는 국제 미인대회로 세계 4대 메이저 미인대회 중 하나로 손꼽히며, 올해는 전세계 90개국의 출전들이 참가했다.

송수현은 오는 11월 3일 마닐라 몰오브아시아 아레나에서 열리는 최종 본선 무대에서 이 대회 미스코리아 최고 성적인 4위 이상의 목표를 향해 도전할 예정이다.

한복 제공=김예진 한복

추진혁 기자 chu@hankookilbo.com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